60대의 젊은 누이

어느 소도시 

카바레에 화끈한 60대 젊은 누이가 

애기 제비를 무쟈게 좋아 한다나,,,,,,,,,,,??


어느날 이 누이의 레이더에 

이쁘고 순진스런 애기 제비가 포착 되었는데,,,,,,,,,,


애기제비는 춤발의 내공이 부족 한지라

내공의 전수를 위해 누이를 만날 때 마다 춤을 추는디,,,,


 

60대 젊은누이 춤출때 마다

애기제비를 살포시 끌어안고서는 뻐꾸기 날리기를,,,,,,,,,


" 덩상 난 화끈하게 즐기는걸 무척 좋아해 ,,,,덩상 언제 날 잡아

 내가 화끈하게 한번 해줄께,,,,,,,"



애기제비는 미치고 환장 할 기분

고모 같고 이모같고 엄니 같은 젊은 누이의 노골적인 유혹,,,,,,,,,


젊은누이는 열번 찍어 안 넘어 간 제비 없음을 증명이라도 하듯

" 덩상 정말 화끈하게 해준다니께,,,,,,,,,,,,,,"


애기제비는 언제 부터인가 ?

호긴심이 발동하기 시작,,,,,,,,,?


진짜로 60대 젊은누이가 할수는 있는건가?

그렇게 잘 한다면 혹시 그?


긴쟈꾼가 ? 뭔가? 


옹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