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리, 부러질 듯 가녀린 다리 '안타까워라!'

걸그룹 에스엑스 출신의 배우 설리가 봄패션이 팬들의 안타까움을 자아내고 있다. 파격적인 일상 사진 공개를 화제를 몰고 다니는 설리는 1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전신 모습이 담긴 사진 한 장을 공개했다.

공개한 사진에서 설리는 다리를 훤히 드러난 하의실종 패션을 입고 담벼락에 기대 무언가를 응시하고 있다. 봄기운이 물씬 풍기는 패션이지지만 훤히 드러난 가려린 다리에 팬들은 안타깝다는 반응이다. 그동안 수많은 구설수에 오르내리며 마음 고생이 심해 다리가 앙상해진 것 아니냐는 댓글들이 눈에 띈다.


설리는 팬들의 걱정에 별다른 반응이 보이지 않고 있다. 한편, 설리는 최근 웹예능 '진리상점'에 출연했다.

사진/인스타그램